프루나 7cm 펌프스 블랙
₩ 227,700
쇼룸 보유 사이즈 보기
댓글
0
당일 출고 (영업일 오후 2시 마감)
쇼핑백에 담기

MADE IN ITALY

상세정보를 확인해보세요.

펌프스 제작 과정

오염에 강한 사피아노 가죽

사피아노 가죽은 소 가죽의 부드러운 부분을 선택하여 은면에 빗살무늬 또는 철망무늬 스탬프로 패턴을 넣은 후 광택을 내서 만드는 가죽입니다. 스탬핑(Stamping) 공정이 가장 심혈을 기울여 진행되며 70~75도의 온도에서 약 10~15초만에 이루어집니다.
사피아노 가죽은 내구성이 뛰어나며 오염에 강한 것이 특징이며 그만큼 길들임의 시간이 필요한 가죽이기도 합니다.

이탈리아만의 고급스러운 색감

이탈리아 가죽이 전 세계에서 고급 가죽으로 인정받는 이유는 원피를 가공하는 기술력이 다른 곳보다 훨씬 뛰어나기 때문입니다. 오래전부터 전통적으로 내려오는 이탈리아만의 기술력은 가죽의 뛰어난 품질 뿐만 아니라 고급스럽고 아름다운 색감을 만들어 내는 것도 매우 뛰어납니다.

이탈리아 장인의 기술력으로 만들어낸 가죽의 고급스러운 색감을 만나보세요.

왜 송아지가죽 안감이 좋은가요?

안감(라이닝)은 발과 직접 맞닿는 부분으로 착화감에 가장 큰 영향을 줍니다.
송아지 가죽으로 안감을 사용하면 다른 가죽들에 비해 수명이 길어 오래 신을 수 있으며, 발을 포근하게 감싸주어 착화감이 훨씬 좋아집니다.

또한, 송아지가죽은 통풍 효과가 가장 좋은 소재이기 때문에 발에 땀이 차지 않고 쾌적하게 신을 수 있는 것이 장점입니다. 송아지가죽으로 만든 신발은 매일 신게 될 수 밖에 없는 편안함을 선사합니다.
이제 안감 소재도 꼼꼼히 확인해보세요.

통기성이 좋은 송아지가죽 풋베드

발에 닿는 겉면은 통풍 효과가 가장 좋은 소재인 송아지가죽을 사용하여 흡습성과 통기성, 가벼움을 그대로 유지합니다.

벗겨지지 않는 ABS 굽

열가소성 ABS 굽은 중앙에 철심이 박혀 있는 특수한 소재입니다. ABS 굽 중앙의 철심은 착화 시 무게를 견디는 역할을 하여 발의 피로를 줄여줍니다.
ABS 굽은 매우 가볍고 쉽게 벗겨지지 않는 특징이 있습니다.

최고의 밸런스 7cm

장인이 개발한 ABS 굽과 바닥에 닿이는 각도를 찾아 최고의 밸런스를 보여줍니다. 7cm의 힐이지만 마치 5cm 힐을 신은 듯한 편안한 착화감을 선사합니다.

천연 스웨이드 가죽창

이탈리아 천연 소가죽으로 만든 가죽창을 사용합니다. 가죽창 신발의 디자인은 클래식하고 고급스러운 멋이 있습니다. 가죽창은 고무창에 비해서 가볍고 신을수록 발에 맞게 변형되어 편해지는 착화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가죽창은 흡습성과 통기성이 뛰어나 발을 쾌적하게 유지해줍니다. 단, 이러한 특징으로 인하여 우천 시 바닥이 쉽게 젖을 수 있습니다. 또한 고무창에 비해서 내구성이 약하며 대리석이나 타일 등 특정 바닥소재에서 미끄러울 수 있어 홍창에 대한 충분한 이해가 필요합니다.

스웨이드 가죽창은 소 가죽창보다 질감이 있어 마찰력이 높으며 특정 바닥소재에서 미끄러움이 덜한 편입니다.
• 미끄러움이 우려될 경우 미끄럼방지패드 또는 고무덧댐 수선을 권장합니다.
• 비닐이 붙여져 있는 경우 아웃솔의 보호를 위한 것이므로 착화 시에는 비닐을 벗겨주세요.

뛰어난 디테일의 차이를 확인해보세요.

손에서 손으로 이어진 이탈리아 장인만의 전통적인 기술로 디테일의 차이를 만듭니다. 50여 개의 세부 공정을 통해 제작한 장인의 꼼꼼한 퀄리티와 기술을 눈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실력을 인정받은 이탈리아 장인이 제작합니다.
오랜 세월동안 손에서 손으로 이어진 전통과 이탈리아만의 고유한 기술력은 예술과도 같습니다. 이탈리아의 장인 정신과 품질은 세계에서 인정받았으며 제누이오의 모든 제품은 이 장인분들이 만듭니다.

이 장인분들은 백화점 명품관 브랜드 외 수많은 해외 럭셔리 브랜드의 제품을 만들고 있습니다. 제누이오의 비전에 공감해 주신 장인분들로 제누이오와 돈독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기존의 관습화된 틀에서 벗어나 진정한 가치를 제공합니다.
럭셔리 브랜드 장인과 소비자 사이에 있는 유통단계를 최소화합니다.
기존의 관습화된 틀에서 벗어나 가격, 디자인, 품질에 있어 고객이 원하는 진정한 가치를 제공합니다.
D2C : Direct to Customer